Those were the days-메리 홉킨(mary hopkin)


이번에 포스팅 하는 노래는 드물게 팝송입니다
워낙에 유명한 노래지만...최근에 아주 제대로 꽃혔어요
아마 한번쯤을 들어본적 있으실겁니다 제목만 봐선 모르더라도요

뭐 굳이 한국어로 해석하면 그떈 그랬지? 정도가 될려나요
내용 자체가 나이가 들어서 과거를 회상하는 내용입니다
거기에 맞게 이번 동영상은 자그만치 흑-_-백

이 노래는 그 역사가 좀 복잡한데요
원래 맨 처음 시가 있었습니다 Konstantin Podrevsky라는 사람의 시인데
거기에 Boris Fomin이라는 사람이 곡을 붙여서 노래를 만들었죠
그리고 그 음원을 편곡해서 지금의 노래로 만든 사람이
이 노래의 작사,작곡가로 알려진 진 라스킨입니다 Дорогой длинною(먼 길)이라고 명명했는데요
그리고 그 노래가 소련에서 미국으로 망명한 사람들로부터 퍼져나가
이 노래가 작자미상의 "러시아 민요"로서 알려지게 되었죠
(사실은 러시아 민요가 아닙니다)

그 후 1968년 이 노래를 저 유명한 폴 메카트니(비틀즈)가
당시 18세였던 포크송 가수 메리 홉킨에게 프로듀스 시켰습니다
그 결과는 알려졌다시피 대히트....
영국은 물론 미국에서도 인기를 끌게 되면서 전세계로 퍼져나갔고
프랑스,이탈리아,스페인,일본 등 각 나라에서 그 나라 말로 번안된 곡도 발표되었죠



프랑스판 Le Temps des fleurs
살짝식 어레인지를 해서 많은 가수가 불렀는데
개인적으론 Dalida가 부른 이쪽이 제일...뭐 이 사람도 워낙에 레전드니까요
그나저나 또 흑백;



참고로 이쪽도 Dalida가 불렀는데요
이쪽은 이탈리아 번안판으로 Quelli eran giorni입니다
두 영상 다 굉장한 퍼포먼스죠?
사실 Dalida가 이렇게 다른 사람 이야기에 껴서 말하고 넘어갈 사람이 아닌데...



이번엔 옆나라 일본의 경우를 봅시다 일본에선 悲しき天使라는
전혀 곡내용이랑은 상관없는 제목으로 발표되었는데
이건 특별한 이유가 있는게 아니라 당시 일본이 팝송을 원제대로 발표하지 않고
대충 일본어로 타이틀을 만들어 발표하던 풍조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어쨌든 뭐 번안이 꽤 잘 되있습니다 가사가 좋아요
원곡과는 달리 풋풋한 시절의 사랑을 그리워하는 내용인데 이건 이것대로..
붙인 영상은 그 중에서도 카라시마 미도리씨가 부른 버젼입니다
모리야마 나오코씨라던가 유명한 가수들이 많이 불렀는데 개인적으론 이게 제일 좋네요

이 노래의 매력은 역시 특유의 흥겨우면서도 (가사 때문인지) 향수와 애절함을 느끼게 하는 멜로디죠
하이라이트가 후렴부. 원곡으로 치면 딱 타이틀의 Those were the days가 시작되는 부분인데
그곳이 이 곡의 가장 포인트죠 실제 영상을 보면 그 부분에서 특별히 힘을 들이는걸 알 수 있습니다'.'

여러가지 버젼이 있지만 역시 원곡인 메리 홉킨이 부른게 가장 마음에 듭니다
목소리가 굉장히 아름다운데... 물론 당시엔 미모도 상당했지만요
하여간 그 미성으로 부르는 노래가 굉장히..뭐랄까 햘수를 자극한다고 할까요
가사도 참 와닿는게 많아서...아직 20대거늘;;;;

하여간 명곡임에는 틀림없습니다
뭔가 로망이 느껴지는 노래죠
by 크라켄 | 2011/02/20 23:04 | 동영상 | 트랙백 | 핑백(1)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kraken.egloos.com/tb/453940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루리도의 상관없는 이야기(一時.. at 2011/04/03 23:56

... 라이브를 통해 커버.[영상보기] <원곡 영상><커버 영상>{*더욱 자세한 내용은 크라켄님 포스팅 참고 → Those were the days-메리 홉킨(mary hopkin)}<2>You're my heart, You're my soul원곡 : 모던 토킹(Modern Talking)( ... more

Commented by 루리도 at 2011/02/21 01:44
정말 명곡입니다..^^
어려서부터 많이 들었었고, 좋아했던 곡이죠.
언젠가 우연히 들어서 일본어 버전이 있었던 건 알았지만,
막상 기억 못하고 있었는데 확실히 알게되었네요.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크라켄 at 2011/02/24 22:31
정말 좋은 곡이죠
일본어쪽은 상당히 많은 사람이 부른게 동영상 링크를 통해 볼 수 있으니
다른 사람 버젼도 들어보세요 모리야마씨 버젼도 괜찮습니다'.'
Commented by 이요르 at 2014/01/02 20:47
저는 최근 꽃보다누나 방송에서 이노래를 삽입되어서 알게되었는데요. 정말 질리지않고 좋네요. 가사 뜻을 알고 들으니 영화속의 한장면이 떠올려지기도 하고 어린나이에저런 감성을 가지고 불렀는지 멋진 뮤지션이네요.

:         :

: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